건담 트리비아 - 우주세기의 단말마 (1) by exp

1979년작 기동전사 건담이 내포한 반전 메시지를 가장 잘 드러내는 것이 피아를 막론한 비명횡사와 그들의 단말마이다. 40년이 되어가도록 여러 장면들이 지속적으로 회자되며 사람들의 기억에 남아있고 패러디 되기도 한다. 그래서 모아봤다. 퍼스트 건담에 등장하는 처절한 단말마의 외침! (1편)


진 : 으아아악!!

데님 : 에에이 잘도 진을!
기동전사 건담 1화 "건담 대지에 서다"



슬렌더 : 드아아아아!
기동전사 건담 2화 "건담 파괴 명령"



가뎀 : 연,연방군이 이정도의 모빌수트를 개발했다니...
기동전사 건담 3화 "적의 보급함을 공격하라"



제이큐 : 살려주세요 샤아 소령님! 소령님!

콤 : 오와아아아악!

그라함 : 살려주세요. 감속이 안됩니다. 샤아소령님 살려주세요!
기동전사 건담 5화 "대기권 돌입"


1~5화는 스페이스 콜로니 사이드7에서 지구 진입에 이르는 초반부이므로 건담의 강력함이 두드러진다. 따라서 그 상대는 지온 병사들이다. 어떤 이는 자신의 출세를 위해, 어떤 이는 동료의 복수를 위해, 또 어떤 이는 그저 명령을 따라 스러진다.
사이드 7에서 시작한 화이트베이스의 여정은 루나 2를 거쳐 연방군 본부가 있는 남미의 자부로로 이어질 예정이었지만 샤아의 방해로 지온세력권인 북미에 도달한다. 그곳에서 아이들을 기다리고 있는 것은...

다음 편에 계속..


건담 트리비아 : 우주세기의 단말마 (2)

핑백

덧글

  • 잠본이 2017/09/08 00:14 # 답글

    저중 몇몇은 샤아가 판단만 잘했으면 안죽었을거라는 점이 아이러니죠(...)
  • exp 2017/09/08 00:22 #

    샤아 曰. 허나 헛된 죽음은 아니다(...)
댓글 입력 영역



구글 애스센스 사이드